삼국지가 노래하네

우리가 알면 알수록 삼국지는 웃는다!

또 한편 오픈백과에 등재가 되었네요.

 

정사와 다른 삼국연의13. 관우의 죽음

 

틈틈히 정리한 삼국연의 글도 이번 계절엔 이게 마지막일 듯.

 

왜놈이 조선에 쳐들어왔을 때 이순신은 삼가 적을 무찌를 일을 생각했고, 선조는 왕실 유지할 방법을 생각했고, 원균은 이순신의 자리를 대신할 일을 생각했습니다.

 

그 결과 원균은 이순신의 자리를 대신하다 적에게 죽었고, 이순신은 적을 무찌르다 죽었고, 선조는 왕실을 유지하고 죽었죠.

 

그런데 우리들은 그 세사람을 동일하게 존경하거나 본받고자 하지는 않아요.

 

회원분들은 여기서 생각하고 있는 일이 무엇이며 또 무엇을 이루고 계신가요? ^^

분류 :
촉한
조회 수 :
5755
등록일 :
2014.09.19
18:12:57 (*.229.34.193)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bong1717/138331/650/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13833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 촉한 유비와 리더십 승룡 2015-04-13 4574
29 군웅 [200년] 안량과 관우 [2] 승룡 2015-03-27 5899
28 군웅 [208년] 유표의 형주 양도 승룡 2015-01-28 4664
27 촉한 [221년] 유비의 즉위 승룡 2015-01-19 4140
26 촉한 [234년] 제갈량과 위연 승룡 2014-12-26 4695
25 조위 [280년] 사라진 후반기 [1] 승룡 2014-10-21 4486
24 군웅 [204년] 원씨의 신하들 [6] 승룡 2014-10-17 5394
23 조위 [220년] 조비 선양의 정당성 승룡 2014-10-14 4885
22 후한 [193년] 제갈량의 누이 승룡 2014-09-30 5211
21 군웅 [192년] 여포의 장안 탈출 승룡 2014-09-30 4701
20 조위 [223년] 위 신하의 유비 죽음 경하 승룡 2014-09-30 5129
19 촉한 [223년] 유비미화론 승룡 2014-09-26 4751
» 촉한 [219년] 관우의 죽음 승룡 2014-09-19 5755
17 손오 [211년] 손권의 여동생 승룡 2014-09-15 4656
16 촉한 [184년] 유비의 어머니 [1] 승룡 2014-09-11 5201
15 손오 [252년/오] 손권평 [1] 승룡 2014-08-05 5554
14 촉한 [234년/촉] 제갈량의 군재 승룡 2014-08-05 5102
13 조위 13. [249년] 회남삼반 중 왕릉 [3] 승룡 2014-05-09 5895
12 손오 12. [222년] 이릉대전과 병크 [7] 승룡 2014-01-15 8488
11 조위 11. [225년] 제갈량 없이 남정북벌 보기 [6] 승룡 2014-01-13 7334
삼국지가 춤을 추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