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원현님의 블로그




호분胡奮의 자는 현위玄威이며 안정군安定郡 임경현臨涇縣 사람이고 위의 거기장군車騎將軍·음밀후陰密侯 호준胡遵의 아들이다. 호분은 성품이 개량開朗하고 개책과 모략이 있었으며, 어려서부터 무예를 좋아했다. 선제가 요동을 정벌할 때 백의로 좌우에서 받들었고 이에 깊은 대접을 받았다. 정벌에서 돌아온 후 교위가 되었다가 서주자사가 되었고 하양자(작)로 봉해졌다. 흉노 중부수령 유맹劉猛이 배반하자, 노번路蕃이 효기를 이끌고 공격하였고 분위감군, 가절로 경의 북쪽에 군대를 주둔시켜 노번의 뒤를 이었다. 유맹을 공격해 깨뜨리고 그의 장막 아래에서 장수 이각李恪을 베어 항복을 받았다. 이 공으로 정남장군, 가절, 도독형주제군사로 옮겼다가 호군, 산기상시를 더했다. 호분의 가문은 무장의 집안이었지만, 그는 늙어서도 학문을 좋아하여 늘상 도필刀筆을 사용했다. 명성과 공적이 있었고 변경에 거할 때는 위엄과 은혜가 있었다.


진시泰始 말 무제武帝가 정사에 나태해져 색을 탐하자 공경들은 여자들을 크게 뽑아 육궁六宮에 채웠는데, 호분의 딸은 이때 뽑혀 귀인貴人이 되었다. 호분에게는 하나의 아들이 있어 남양왕南陽王의 벗이 되었다. 하지만 일찍 죽었다. 귀인이 된 호분의 딸은 그의 죽음을 듣고 통곡하여 말했다.

"늙은 종이 두 아이가 있어 죽지 못하는데, 오라버니가 구지九地 안으로 들어가니 저는 구천九天 위로 가렵니다."

호분은 오래된 신하라 초방椒房을 돕는 것을 겸하여 황제를 총애를 두터이 받았다. 우복사左僕射로 옮기고 진군대장군鎮軍大將軍·개부의동삼사開府儀同三司를 더했다. 양준楊駿이 딸이 후后가 되어 거만해하자 호분은 그에게 말했다.

"경은 딸에게 의지하여 사치를 더하려 하는가? 나는 전대를 두루 보아 천자와 혼인하고 멸문당하지 않은 자를 아직 듣지 못했다. 경은 빠른 시일 내에 화를 입을 것이다."

양준이 말했다.
 
"경의 딸도 천자의 집에 있지 아니한가?"

호분이 말했다.
 
"나의 딸은 경의 딸의 하녀가 되었다고 들었는데, 어찌 행실을 가감할 수 있겠는가!"

이때 그곳에 있던 사람들은 모두 호분을 두려워했다. 하지만 양준은 호분의 말을 받아들이지 않아 해를 피하지 못했다. 뒤에 관직에서 죽자 거기장군車騎將軍을 추증하고 시호를 장壯으로 했다. 호분의 형제로 여섯 사람이 있었다. 그중 형 호광胡廣과 아우 호열胡烈은 나란히 명성이 있었다.


호광胡廣의 자는 선조宣祖이며 산기상시·소부少府에 이르럿다. 호광의 아들 호희胡喜는 자가 임보林甫였다. 역시 개척하고 성취하여 명성을 얻았다. 임관하여 양주자사涼州刺史·건무장군建武將軍·가절·호강교위護羌校尉에 이르렀다.


호열胡烈의 자는 현무武玄이며 장수로 촉蜀을 정벌했다. 종회鍾會가 반란을 일으켰을 때 호열의 제장들은 모두 갇힘을 당했다. 호열의 아들 호세원胡世元은 열 여덟에 사졸보다 앞장서서 종회를 공격해 살해하여 명성이 가깝고 먼 곳에 모두 퍼졌다. 호열이 진주자사秦州刺史가 되었을 때 양주涼州가 배반했다. 호열은 만곡퇴萬斛堆에 주둔하였지만 오랑캐들에게 포위당한 채 도움이 오지 않아 결국 해를 입었다.
분류 :
열전
조회 수 :
4066
등록일 :
2013.10.03
12:50:50 (*.28.226.180)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history_Jin/71880/7e8/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71880

venne

2014.03.27
10:12:29
(*.111.5.229)
원 번역자 원현님께서 해당구절의 수정을 허락해주셨습니다. 이에 수정자 원현님 이름으로 수정요청합니다.

宣帝之伐遼東也, 以白衣侍從左右, 甚見接待。
선제가 요동을 정벌할 때 백의로 좌우에서 받들었고 이에 깊은 대접을 받았다.
還為校尉, 稍遷徐州刺史, 封夏陽子。
정벌에서 돌아온 후 교위가 되었다가 서주자사가 되었고 하양자(작)로 봉해졌다.
匈奴中部帥劉猛叛, 使驍騎路蕃討之,
흉노 중부수령 유맹이 배반하자, 노번이 효기를 이끌고 공격하였고
以奮為監軍, 假節, 頓軍硜北, 為蕃後繼。
분위감군, 가절로 경의 북쪽에 군대를 주둔시켜 노번의 뒤를 이었다.
擊猛, 破之, 猛帳下將李恪斬猛而降。
유맹을 공격해 깨뜨리고 그의 장막아래에서 장수 이각을 베어 항복을 받았다.
以功累遷征南將軍, 假節, 都督荊州諸軍事, 遷護軍, 加散騎常侍。
이 공으로 정남장군, 가절, 도독형주제군사로 옮겼다가 호군, 산기상시를 더했다.

ㅇㅇ

2014.03.27
11:56:25
(*.0.203.27)
원현님 수정 버전이랑 댓글 내용이랑 다른데요?

코렐솔라

2018.09.05
17:09:22
(*.46.174.164)
제가 관리를 할 때가 아니라서 반영을 못 했네요... 죄송합니다. ㅠㅠㅠ 현재 블로그 글이 지워져있으니 이 댓글 버전으로 수정합니다.

코렐솔라

2018.09.11
15:01:02
(*.46.174.164)
http://rexhistoria.net/community_translators/161589#comment_161635 여기에 따라 호열의 아들 호세원胡世元은 열 여덟에 먼저 죽었는데,->호열의 아들 호세원은 열 여덟에 사졸보다 앞장서서 로 수정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진서 진서 목차 링크 [18] 재원 2013-07-26 42238
83 재기 석준 코렐솔라 2013-11-18 3747
82 재기 석세 코렐솔라 2013-11-18 3709
81 열전 나헌열전 희단 2013-10-03 4615
80 열전 오언열전 희단 2013-10-03 3701
» 열전 호분열전 [4] 희단 2013-10-03 4066
78 열전 상수열전 희단 2013-10-03 3375
77 열전 선오왕열전 희단 2013-10-03 5664
76 열전 초왕위열전(사마위열전) 희단 2013-10-03 3498
75 열전 여남왕량열전(사마량열전) 희단 2013-10-03 3907
74 열전 곽혁열전 희단 2013-10-03 2972
73 열전 등수열전 [1] 희단 2013-10-03 2917
72 열전 장광열전 희단 2013-10-03 3074
71 열전 석감열전 희단 2013-10-03 2738
70 13권 오나라의 고취곡 코렐솔라 2013-10-11 3665
69 열전 열녀전 - 신헌영 [2] KM학생 2013-08-31 3308
68 열전 은호열전 코렐솔라 2013-08-27 3290
67 열전 손성열전 코렐솔라 2013-08-22 2750
66 열전 왕은열전 코렐솔라 2013-08-22 3472
65 열전 사마표열전 코렐솔라 2013-08-21 2533
64 열전 진수열전(처사군님 번역) 코렐솔라 2013-08-21 34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