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劉備)의 목황후는 진류군(陳留郡) 사람이다. 오라버니 오일(吳壹)은 어려서 고아가 되었는데, 오일의 부친이 유언(劉 )과 옛날부터 알고 지낸 사이였기 때문에 가족 모두가 유언을 따라 촉으로 들어갔다. 유언은 남다른 의지를 품고 있었는데, 관상을 잘 보는 사람이 목후의 모습을 보고 고귀한 신분이 될 것이라고 하는 말을 들었다. 유언은 그 당시 아들 유모(劉 )에게 자신을 따라오도록 하여 유모를 위해 목황후를 아내로 맞이해 주었다. 유모가 죽은 후, 목황후는 혼자 기거했다. 유비가 익주를 평정한 후, 손부인(孫夫人)은 오나라로 돌아갔으므로,

한진춘추에서 이르길: 유비가 익주(益州)로 들어가고, 오나라는 사자를 보내 손부인을 맞으려고 했다. 손부인은 태자를 데리고 오나라로 돌아가려고 했다. 제갈량은 조운(趙雲)에게 병사를 지휘하도록 하여 장강을 끊어 태자를 남도록 하였다

신하들은 유비에게 목황후를 맞이하도록 권유했다.

습착지가 말하길:혼인은 인륜의 시작이고 왕화(王化)의 기초이다. 보통 평민이라도 예절이 없을 수 없거늘 군주야 어떠하겠는가? 진문공(晉文公)은 예를 무시하고 현상에 대처하여 그 패업을 이루었다. 그래서 자범(子犯)은 "사람에게 요구하는 것이 있으면, 반드시 먼저 사람의 요구에 따라야합니다. 장차 그 나라를 빼앗고 어찌 아내를 있게 하겠습니까?" 라고 했다. 이유없이 문공은 예교를 위반한 것이 아니다. 지금 유비가 핍박하는 상황이 없으면 이전 시대의 잘못을 이끌어 예로 삼는 것은 주군을 요순의 덕정으로 인도하는 것이 아니다

유비는 유모와 동족이라는 점이 마음에 걸렸으므로 결정을 내리지 못하였는데, 법정(法正)이 진언하여 말했다. 

"만일 관계의 친함과 소원함을 논한다면, 어찌 춘추시대 진문공(晉文公)과 자어(子 )에 비교하겠습니까?" 

그래서 목황후를 맞이하여 부인으로 삼았다. 

건안(建安) 24년(219)에 세워 한중왕후(漢中王后)로 삼았다. 

장무(章武) 원년(221) 여름 5월에 책명에서 말했다. 

ㅡ짐은 천명을 이어 존귀한 황제의 자리를 받들어 만국에 군림하게 되었다. 지금 후(后)를 황후(皇后)로 삼고, 사지절 승상(丞相 : 중국의 역대 왕조에서 천자天子를 보필하던 최고관직)인 제갈량(諸葛亮)을 보내 옥새(玉璽)와 인수(印綬)를 받들도록 할 것이니, 종묘(宗廟)를 받들어 잇고 천하의 어머니가 되도록 하라. 황후는 자신을 존경하라! 

건흥(建興) 원년(223) 5월에 유선(劉禪)이 즉위하여 목후를 존경하여 황태후(皇太后)라고 하고, 거주하는 궁전(宮殿)을 장락궁(長樂宮)이라고 했다. 오일은 관직이 거기장군(車騎將軍 : 동한 삼국시대 때 상설되었던 고급장군의 명칭으로 중앙 상비군을 통솔하고 정벌전쟁을 관장하였다)까지 올라갔으며, 현후(縣侯)에 봉해졌다. 

연희(延熙) 8년(245)에 목후가 세상을 떠나자, 유비와 혜릉(惠陵)에 합장시켰다.


孫盛蜀世譜曰:壹孫喬,沒李雄中三十年,不為雄屈也    


손성의 촉세보에 이르길 : 오일의 손자인 오교(吳喬)는 이웅(李雄)에게 30년간 잡혀 있었으나 이웅에게 굴복하지 않았다.

분류 :
촉서
조회 수 :
5884
추천 수 :
1 / 0
등록일 :
2013.05.02
07:13:22 (*.148.50.141)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history_sam/1295/d1b/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1295

코렐솔라

2013.06.09
22:44:29
(*.52.89.87)
걍, 주석 출처들이 어딘지 기록했습니다.

코렐솔라

2017.03.17
17:28:35
(*.46.174.164)
마지막 오교에 대한 번역은 dragonrz님의 번역입니다. 감사합니다.
http://rexhistoria.net/15984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촉서 촉서 목차 링크 재원 2013-07-08 125593
공지 위서 위서 목차 링크 [1] 재원 2013-06-29 128511
공지 오서 오서 목차 링크 [3] 재원 2013-06-28 86859
110 촉서 양의전 [1] 재원 2013-05-02 4630
109 촉서 위연전 [2] 재원 2013-05-02 10774
108 촉서 유염전 [2] 견초 2013-05-02 3653
107 촉서 이엄전 [3] 견초 2013-05-02 7479
106 촉서 요립전 [9] 견초 2013-05-02 5184
105 촉서 팽양전 [2] 견초 2013-05-02 4365
104 촉서 유봉전 [1] 견초 2013-05-02 6778
103 촉서 장비전 재원 2013-05-02 13647
102 촉서 관우전 [6] 재원 2013-05-02 24423
101 촉서 동궐, 번건전 재원 2013-05-02 5413
100 촉서 제갈첨전(제갈량의 아들) [1] 재원 2013-05-02 7051
99 촉서 제갈교전(제갈근의 아들, 제갈량의 양아들) [1] 재원 2013-05-02 5121
98 촉서 <배송지주>서서전 [2] 재원 2013-05-02 7802
97 촉서 제갈량전 [5] 재원 2013-05-02 37575
96 촉서 유선전(유비의 손자, 황태자) [1] 견초 2013-05-02 4801
95 촉서 유리전 [1] 견초 2013-05-02 3905
94 촉서 유영전 [1] 견초 2013-05-02 4031
93 촉서 장황후전(유선의 처인 자매중 동생) [1] 견초 2013-05-02 4475
92 촉서 경애황후전 [2] 견초 2013-05-02 4263
» 촉서 목황후전(유비의 부인 오씨) [2] 견초 2013-05-02 58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