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사마휘님의 번역



[[양습전]]에서 분리


위략가리전(魏略苛吏傳)에서 이르길:



또한 고양(高陽)에 유류(劉類)가 있어 재상과 태수의 벼슬을 지내며 그들(시외, 예의, 호업)보다 더욱 가혹하고 간악하게 하니, 선을 수양하는 사람의 일로써 세상에서 폐해지지 않았다. 

가평(嘉平) 중에 홍농태수가 되었다. 관리가 200여 사람이었으나 휴가를 주지 않았고, 오로지 부릴 뿐이어서 급하지(혹은 중요하지) 않게 되었다. 잘못에는 경중(輕重)이 없었고, 번번이 머리채를 잡았으며, 난장(亂杖, 잘은 모르겠지만 무작정 패는 것으로 짐작 됩니다)으로 때렸고, 끌어내고 다시 넣으니 거듭(數四) 이와 같았다. 이에 사람으로 하여금 땅을 파서 돈을 구하게 하니, 살고 있는 곳의 시장과 마을 모두 구멍이 있었다. 또 외부로의 부탁할 때 간단하게 살피고, 매번 나갈 때, 드러내기는(혹은 양으로는) 칙독우(勅督郵, 칙서를 받은 지방 감독관)로 관속(官屬)들로 하여금 수양하고, 예절, 공경함에 있어 그릇되게 하지 않았으나, 뒤로는(혹은 음으로는) 오는 것이 없음을 알면 늘 성을 내며 그것을 중상 모략하였다. 

성품 또한 신의가 적었으므로, 매번 고관(大吏)을 보내어 나서게 하고, 늘 소리(小吏)들에게 뒤따르며 다시 살피게 하였으며, 한낮에는 항상 담과 벽 사이에서 스스로 조사하며 엿보았고, 밤에는 간(幹)으로 하여금 제조(諸曹)를 염찰(廉察)하게 하며, 다시 간(幹)을 믿지 않아 또 영하(鈴下, 시종군사라고 하는군요)를 보내어 노비에게 이르러 모양(혹은 접대원?)을 바꾸어 조사하여 알아보게 하였다. 

일찍이 지역을 순찰할 때(案行, 안찰행), 묵으려 민가(民家)에서 멈추었다. 민가에는 두 마리의 개가 돼지를 쫓고 있었는데, 돼지가 놀라 달아나며 머리를 울타리 사이에 꽂아버리자 잠시 울부짖었다. 유류는 외부의 관리가 멋대로 함께 먹고자 하여, 안찰(案察)을 다시 밝히지 않고, 아첨하여 오백(伍百, 숫자인지 사람이름인지 잘 모르겠네요)으로 하여금 관리 다섯에게 아전 손약(孫弼)을 끌고 들어오게 하여 머리를 꺾고 책망하였다. 손약은 사실대로 대답함으로써 유류가 스스로 부끄럽고 좋지 않게 되자, 다른 일을 물어 핑계 대었다. 

백성 윤창(尹昌, 혹은 민윤창(民尹昌))이 100세를 누리며, 유류의 출행(出行)을 듣고, 응당 길을 지나며 그 아이에게 말하길 

"내가 부군(府君)을 맞이하는 것을 도와 달라. 내 은혜를 말하고자 한다."

고 하니, 아이는 윤창을 도와 길의 왼편에 있으며, 유류를 바라보고 꾸짖으며 말했다. 

"이는 사람을 죽임으로써, 우리가 와서 보게 한 것이다."

그것을 사람들은 무례하다고 보았으며, 모두 이와 같았다. 

옛 풍속에 백성들이 수령을 헐뜯는 것은 세 번 수긍하지 않는 것이 있었으므로, 옮김(천거되어 직분이 이동되는 것)을 생각하며 죽음과 벗어나고자 하였다. 유류가 홍농에 있을 때, 관리와 백성들이 그를 미워해 그의 문에 적어 이르기를 

"유부군은 유삼불긍(有三不肯)이다."

라 고 하였다. 유류는 비록 그것을 들었으나 더욱 스스로를 고치지 않았다. 그 후에 안동장군 사마문왕이 서쪽을 정벌하고자 홍농을 가는 길에, 홍농 사람들이 유류를 황모(荒耄, 어둡고 모자란 늙은이 정도의 의미가 아닐까 생각합니다)에다 군의 재상으로써의 소임을 하지 않았음을 고하였다. 이에 불러들여 오관중랑장(五官中郎將)으로 삼았다.
분류 :
위서
조회 수 :
4741
등록일 :
2013.07.24
12:29:04 (*.131.108.250)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history_sam/15341/4b3/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1534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촉서 촉서 목차 링크 재원 2013-07-08 172093
공지 위서 위서 목차 링크 [1] 재원 2013-06-29 179914
공지 오서 오서 목차 링크 [3] 재원 2013-06-28 130641
390 오서 오부인전(손견의 부인) 희단 2013-10-03 8353
389 위서 <배송지주>장특전 코렐솔라 2013-11-04 8007
388 위서 <배송지주>오질전 [1] dragonrz 2013-10-28 8509
387 위서 <배송지주>혜강전 dragonrz 2013-10-28 7435
386 위서 <배송지주>완적전 dragonrz 2013-10-26 6437
385 위서 <배송지주>응거, 응정전 [1] dragonrz 2013-10-26 5420
384 위서 <배송지주>노수전 dragonrz 2013-10-26 5390
383 위서 <배송지주>한단순전 [3] dragonrz 2013-10-26 5458
382 위서 <배송지주>유정전 dragonrz 2013-10-11 6027
381 오서 <배송지주>변망론(구다라님 번역) 구다라 2013-10-10 5926
380 위서 진림, 완우전 [6] 재원 2013-05-04 5532
379 오서 <배송지주>변망론 [1] 코렐솔라 2013-09-10 5941
378 위서 <배송지주>마균전 [13] 코렐솔라 2013-08-12 6414
377 위서 <배송지주>시묘전 [1] 코렐솔라 2013-08-05 4946
» 위서 <배송지주>유류전 코렐솔라 2013-07-24 4741
375 위서 <배송지주>왕사전 코렐솔라 2013-07-24 4875
374 촉서 <배송지주>하지전 [1] 코렐솔라 2013-07-23 6466
373 위서 <배송지주>격주군문 코렐솔라 2013-07-22 6221
372 위서 <배송지주>유종전(동우 등) 코렐솔라 2013-07-22 6160
371 위서 종육전 [1] 견초 2013-07-22 53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