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혁徐奕은 자가 계재(季才)이고 동완 사람이다. 

전란으로 인해 강동으로 피난을 갔는데, 손책은 예절을 다하여 그를 임명하였다. 서혁은 성과 이름을 바꾸고 간편한 복장으로 본군으로 돌아왔다. 조조가 사공을 임명되었을 때, 서혁을 불러 연속에 임명했다. 서혁은 서방의 마초를 정벌하러 갈 때 수행하여 따라갔다. 

마초가 격파되자 군대는 돌아왔다. 당시 관중은 새로 정복되어 매우 안정되지 못했으므로 조조는 서혁을 승상장사로 임명하여 남겨서 서경(장안)을 진무하도록 하였다. 서경 사람들은 그의 위신을 칭찬했다. 후에 서혁은 옹주자사로 전임되었고, 또 돌아와 동조연이 되었다. 정의 등이 당시의 집권자의 총애를 받았을 때 모두 서혁을 모함했지만, 서혁은 끝까지 동요됨이 없었다.

위서에 이르길: 어떤 이가 서혁에게 말했다. 

"무릇 사어의 강직함을 거백옥의 지혜와 비교하면 어떻겠습니까? 정의는 지금 신분이 높습니다. 그에게 머리를 숙이게 하는 일을 생각할 수 있겠습니까?"

라고 했다. 서혁은 

"조공이 총명함과 높은 덕을 갖고 있다면 , 정의가 어찌 오랫동안 그런 그릇된 행위를 하겠소! 또 부정을 갖고 있는 군주에 임용된 자에 대해서는, 나는 몸을 지킬 수 있소. 그대는 어찌 다른 일로써 나를 바르게 하오" 

라고 대답했다.

그는 지방에서 나와 위군태수로 임명되었다. 조조가 손권을 정벌할 때 서혁을 유부장사로 전임시키며 말했다. 

"그대의 충성과 절개는 고인들도 미치지 못하지만, 약간 지나치게 엄하오. 옛날 서문표는 가죽을 허리에 차고 그 부드러움을 보면서 자신의 엄함을 누그러뜨렸소. 무릇 유약함으로써 강함을 제압할 수 있는 자, 이것이 내가 그대에게 바라는 것이오. 지금 그대에게 남아 지키는 일을 통괄하도록 한다면, 나에게는 다시 돌아볼 걱정이 없을 것이오." 

위나라가 건립된 후, 서혁은 상서로 임명되었다가 다시 관리 선발을 주재하였고, 후에는 또 상서령으로 승진했다. 

조조가 한중을 정벌할 때, 위풍 등이 반란을 계획하였으므로 중위 양준은 좌천되었다. 조조가 탄식하며 말했다. 

"위풍이 감히 반란을 일으킬 생각을 한 까닭은 나의 손톱과 이빨이 되는 신하 중에서 간사하게 거스르는 것을 멈추게 하거나 반란을 계획하는 것을 예방할 수 있는 사람이 없기 때문이다. 어떻게 하면 제갈풍 같은 사람을 얻어 양준을 대신하도록 할까!?" 

제갈풍은 전한 원제 때의 사예교위이며, 강직한 성품을 지닌 권력자로 사소한 잘못도 용서하는 일이 없었다.

환계가 말했다. 

"서혁이 그러한 사람입니다." 

조조는 곧 서혁을 중위로 임명하고 친히 편지를 써서 명령했다. 

"옛날 초나라에는 자옥이 있었으므로, 진문공은 초나라를 격파하여 근심거리를 떨쳐 버렸고, 전한 시대에는 급암[3]이 조정에 있었으므로 화남왕은 반역의 음모를 좌절시켰소. <시경>에서 '방지사직'이라고 한 것은 그대를 일컫는 것이오!" 

급암은 한대의 간신이며, 성정이 매우 엄격하여 직간을 잘하였으므로 무제로부터 옛날의 사직 같은 신하에 버금간다는 평을 들었다.

서혁은 수개월간 직책에 있다가 중병으로 인해 관직에서 물러나기를 원했다. 

조정에서는 그를 간의대부로 임명하였는데, 오래지 않아 세상을 떠났다.

위서에 이르길: 문제는 항상 조정의 신하들과 회동할 때마다 한탄하며 서혁의 사람됨을 생각했다. 서혁은 아들이 없었으므로, 조서를 내려 그의 족자 서통(徐統)을 랑으로 임명하여 서혁의 후사를 받들도록 하였다.
분류 :
위서
조회 수 :
4327
등록일 :
2013.05.03
12:55:00 (*.104.28.55)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history_sam/2063/d2a/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2063

코렐솔라

2013.07.13
10:01:46
(*.52.89.87)
모두 다 번역되어 있네요. 배주 아닌 것은 파랗게 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촉서 촉서 목차 링크 재원 2013-07-08 172084
공지 위서 위서 목차 링크 [1] 재원 2013-06-29 179900
공지 오서 오서 목차 링크 [3] 재원 2013-06-28 130631
230 위서 장기전 [7] 견초 2013-05-04 6345
229 위서 양습전 [1] 견초 2013-05-04 4589
228 위서 사마랑전 [2] 견초 2013-05-04 5896
227 위서 유복전 [4] 견초 2013-05-04 5915
226 위서 유방전 [11] 견초 2013-05-04 6372
225 위서 장제전 [3] 견초 2013-05-04 6225
224 위서 유엽전 [7] 견초 2013-05-04 7988
223 위서 동소전 [1] 견초 2013-05-04 5450
222 위서 곽가전 재원 2013-05-04 13192
221 위서 정욱전 [3] 견초 2013-05-04 7778
220 위서 왕숙전 [1] 재원 2013-05-03 5546
219 위서 왕랑전 [1] 견초 2013-05-03 5680
218 위서 화흠전 [1] 견초 2013-05-03 5002
217 위서 종요전 [3] 견초 2013-05-03 6649
216 위서 사마지전 [5] 견초 2013-05-03 5071
215 위서 포훈전 [2] 견초 2013-05-03 4357
214 위서 형옹전 [1] 견초 2013-05-03 4351
213 위서 하기전 [1] 견초 2013-05-03 4621
» 위서 서혁전 [1] 견초 2013-05-03 4327
211 위서 모개전 [2] 견초 2013-05-03 51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