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선(周宣)은 자가 공화(孔和)이고, 낙안군(樂安) 사람이다. 군(郡)의 관리(吏)가 되었을 때, 태수(太守) 양패(楊沛)가 꿈에 어떤 사람을 보고 그에게 말했다.

“8월 1일, 조공(曹公)이 와서 반드시 그대에게 지팡이를 주고, 약주(藥酒)를 주어 마시게 할 것이다.”

양패는 주선에게 그것을 점쳐 보도록 했다. 이 당시 황건(黃巾)이 반란을 일으켰었다. 주선이 대답하여 말했다.

“무릇 지팡이는 신체가 약한 사람을 일으키는 것이고, 약은 사람의 병을 치료하는 것이니, 8월 1일에 황건적이 반드시 소멸될 것입니다.”

8월 1일이 되자 과연 황건적이 소멸되었다.
후에 동평(東平)의 유정(劉楨)이 발이 네 개 달린 뱀이 문 안으로 구멍을 뚫는 꿈을 꾸고, 주선에게 점을 보게 했는데, 주선이 말했다.

“이것은 국가에 관한 꿈이지 당신 집안의 일이 아닙니다. 응당 적이 된 여자를 죽여야만 합니다.”

오래지 않아, 여자 적(女賊) 정(鄭)과 강(姜)이 함께 토벌되었다. 이것은 뱀이 여자의 징조이고, 발은 뱀이 적응할 수 없는 것이기 때문이었다.
문제(文帝)가 주선에게 물었다.

“나는 궁전 위에 있는 기와 두 장이 딸에 떨어져 원앙새 한 쌍이 되는 꿈을 꾸었는데, 이것은 어떤 일이오?”

주선이 대답하여 말했다.

“후궁 가운데 갑자기 죽는 자가 있을 것입니다.”

문제가 말했다.

“내가 그대를 속인 것이오!”

주선이 대답하여 말했다.

“꿈은 사람의 마음이 원하는 바입니다. 만일 말로 표현한다면 길흉을 점칠 수 있습니다.”

말이 아직 끝나지 않았는데, 황문령(黃門令 : 환관의 우두머리)이 궁녀(宮)가 살인을 범했다고 상주했다. 오래지 않아 문제는 또 주선에게 물었다.

“나는 어젯밤에 푸른 기운이 땅으로부터 하늘까지 이어지는 꿈을 꾸었소.”

주선이 대답하여 말했다.

“천하에서 고위한 여자가 죽을 것입니다.”

이 당시, 문제는 이미 사자를 파견하여 진후(甄后)에게 조서를 내렸다. 주선의 말을 듣고 문제는 후회하고 사람을 보내 사자를 좇게 했지만 미치지 못했다. 문제가 또 물었다.

“나는 동전의 문자를 긁어 그것을 없애도록 했는데 오히려 더욱 선명해지는 꿈을 꾸었소. 이것은 무슨 의미오?”

주선은 실의(失意)하여 한탄하며 말하지 않았다. 문제가 다시 묻자, 주선이 대답하여 말했다.

“이것은 폐하의 집안일입니다. 비록 당신의 뜻은 그렇게 하려고 하지만 태후(太后)께서 듣지 않기 때문에 문자를 없애려고 했지만 오히려 분명해지는 것입니다.”

당시 문제는 동생 조식(植)을 죄로 다스리려고 했지만, 태후의 강력한 반대 의견으로 단지 작위(爵)만을 낮추었을 뿐이었다. 문제는 주선을 중랑(中郎)으로 임명하고 태사(太史)에 귀속시켰다.
일찍이 어떤 사람이 주선에게 질문했다.

“나는 어젯밤에 풀을 엮어 만든 개(제사 용도)를 보았습니다. 이것은 어떤 점괘입니까?”

주선이 대답했다.

“당신은 맛난 음식을 얻게 될 것입니다.”

외출을 하였는데, 과연 풍성한 음식을 만났다. 후에 또 주선에게 물었다.

“어젯밤에 또 풀을 엮어 만든 개를 꿈에 보았는데, 어떻습니까?”

주선이 말했다.

“당신은 수레에서 떨어져 다리가 부러질 것이니, 조심하여 경계해야만 합니다.”

오래지 않아, 과연 주선의 말과 같이 되었다. 후에 또 주선에게 질문했다.

“어젯밤에 또 풀을 엮어 만든 개를 꿈에 보았는데, 어떻습니까?”

주선이 말했다.

“그대의 집에 불이 날테니 잘 지키십시오.”

곧 집에 불이 났다. 이 사람이 주선에게 말했다.

“앞뒤로 세 차례는 모두 꿈을 꾼 것이 아니었습니다. 단지 당신을 시험해 본 것 뿐입니다. 어떻게 모두 맞추었습니까?”

주선이 대답했다.

“이것은 신령이 당신을 움직여 말을 하게 한 것이기 때문에 진짜 꿈과 다름이 없습니다.”

또 주선에게 질문했다.

“풀을 엮어 만든 개에 관한 것을 세 번이나 꾸었는데 그 점치는 것이 달랐던 것은 무엇 때문입니까?”

주선이 말했다.

“풀을 엮어 만든 개는 신에게 제사지내는 물건입니다. 때문에 당신이 처음 꿈을 꾸었을 때는 당연히 제사지내고 남은 음식이 있었을 것입니다. 제사가 이미 끝나면 풀을 엮어 만든 개는 수레에 의해 깔려지게 되기 때문에 두 번째 꿈을 꾼 것은 수레에서 떨어져 다리가 부러지는 것입니다. 풀을 엮어 만든 개가 수레에 깔린 후에는 반드시 수레에 실어 태워버리기 때문에 마지막에 꿈을 꾸었을 때는 불이 나는 것을 걱정하라고 한 것입니다.”

주선이 꿈을 풀이하는 것은 대체로 이와 유사했다. 열이면 여덟, 아홉은 적중하였으므로 세상에서는 그를 주건평(建平)의 관상술(相矣)에 견주었다. 그밖에 효험한 예는 일일이 나열하지 않겠다. 주건평은 명제(明帝) 말년에 사망했다.

진수의 평: 화타의 진료, 두기의 음악, 주건평의 관상술, 주선의 꿈풀이, 관로의 점쾌는 진실로 모두 현묘하고 정교하며 비범한 기술이다. 옛날 사마천이 [편작], [창공], [일자]의 전을 지은 것은 불가사의한 것을 포괄하여 기록하고자 한 것이다. 떄문에 나 역시 이런 것을 기록하였다.

분류 :
위서
조회 수 :
5226
등록일 :
2013.05.04
15:45:19 (*.52.89.212)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history_sam/2802/f57/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2802

코렐솔라

2013.07.10
10:21:42
(*.52.89.212)
꿈을 해몽하는 주선! 주석은 없습니다,

코렐솔라

2018.12.05
16:08:26
(*.46.174.40)
말은 뱀이 적응할 수 없는 것이기 때문이었다.->말을 발로 바꿉니다. 以蛇女子之祥,"足"非蛇之所宜故也。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촉서 촉서 목차 링크 재원 2013-07-08 226244
공지 위서 위서 목차 링크 [2] 재원 2013-06-29 228593
공지 오서 오서 목차 링크 [3] 재원 2013-06-28 159989
333 촉서 법정전 재원 2013-05-27 19266
332 촉서 방통전 재원 2013-05-27 25294
331 촉서 조운전 [2] 재원 2013-05-27 35060
330 촉서 황충전 재원 2013-05-27 12456
329 촉서 <배송지주>마등전 [1] 재원 2013-05-27 8756
328 촉서 마초전 [2] 재원 2013-05-27 20351
327 위서 임준전-머그삼국지 [4] 견초 2013-05-27 7022
326 촉서 비의전 [1] 견초 2013-05-26 10333
325 위서 관로전 [2] 견초 2013-05-04 7300
» 위서 주선전 [2] 견초 2013-05-04 5226
323 위서 주건평전 [1] 견초 2013-05-04 5292
322 위서 두기전(공량) [3] 견초 2013-05-04 5646
321 위서 화타전 [5] 견초 2013-05-04 10133
320 촉서 계한보신찬 [3] 견초 2013-05-04 17975
319 촉서 양희전 [2] 견초 2013-05-04 7276
318 촉서 요화전 [1] 재원 2013-05-04 10901
317 촉서 종예전 [3] 재원 2013-05-04 7908
316 위서 동이전(8) 왜 재원 2013-05-04 10551
315 위서 동이전(7) 한(한반도) 재원 2013-05-04 13373
314 위서 동이전(6) 동예전 재원 2013-05-04 7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