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유(孫瑜)는 자가 중이(仲異)이고, 공의교위(恭義校尉)의 신분으로 비로소 군대를 통솔했다. 그 당시 그의 빈객과 여러 장수들은 대부분 강서(江西) 사람이었는데, 손유는 마음을 비우고 그들을 달려 주었으므로 그들의 환심을 얻었다.

건안(建安) 9년(204)에 손유는 단양태수(丹楊太守)에 임명되었는데, 무리들이 그에게 의탁하여 병력이 1만여 명에 이르렀다. 따라서 그에게 수원장군(綏遠將軍)의 직위를 덧붙였다.

건안 11년(206)에 주유(周瑜)와 함께 마둔(麻), 보둔(保) 두 진지(屯)를 토벌하여 그들을 쳐부쉈다. 후에 그는 손권을 따라 유수(濡須)에서 조공(曹公)과 대항하게 되었는데, 손유는 손권을 설득하여 자중하도록 했으나, 손권은 그의 의견을 따르지 않았다. 군대는 과연 성과가 없었다. 손유는 분위장군(奮威將軍)으로 옮겼으며 이전과 같이 군(郡)을 다스렸다. 다만 율양(溧陽)으로부터 옮겨 우저(牛渚)에 주둔했다. 손유는 영안(永安) 사람 요조(饒助)를 양안(襄安)현의 장(長)으로 임명하고, 무석(無錫) 사람 안연(顏連)을 거소현(居巢)의 장(長)으로 삼아, 구강ㆍ여강(廬江) 두 군에서 두 마음을 품은 자들을 받아들이도록 했는데, 각자 항복하여 귀의하는 자들을 얻었다.

제음(濟陰) 사람 마보(馬普)는 학문을 돈독히 하고 고문을 좋아하였다. 손유는 그를 후하게 예우하고는 군부(府)의 장리(將吏)들의 자제(子弟) 수백 명으로 하여금 나아가 수업을 받게 하고는 마침내 학관(學官)을 세우고, 제헌할 때에도 그로 하여금 예의를 강의하도록 했다. 이 당시 여러 장수들은 모두 군사일로써 능사로 삼았으나, 손유는 경전을 꽤 즐겨 군대가 행군하는 도중에도 낭독하는 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그는 건안(建安) 20년(215)에 39세로 세상을 떠났다. 손유에게는 다섯 아들이 있었으니, 손미(彌)ㆍ손희(熙)ㆍ손요(燿)ㆍ손만(曼)ㆍ손현(紘)이다. 손만은 관직이 장군(將軍)에 이르렀으며 후(侯)에 봉해졌다.


분류 :
오서
조회 수 :
4464
등록일 :
2013.04.30
13:45:48 (*.36.222.54)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history_sam/616/fd7/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616

코렐솔라

2013.07.15
15:15:14
(*.0.203.172)
주석 없음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촉서 촉서 목차 링크 재원 2013-07-08 172203
공지 위서 위서 목차 링크 [1] 재원 2013-06-29 180056
공지 오서 오서 목차 링크 [3] 재원 2013-06-28 130705
30 오서 주유전 [9] 견초 2013-05-01 20177
29 오서 설종전 [3] 견초 2013-05-01 4727
28 오서 감택전 [2] 견초 2013-05-01 4135
27 오서 정병전 [2] 견초 2013-05-01 3878
26 오서 엄준전 [2] 견초 2013-05-01 3854
25 오서 장굉전 [8] 견초 2013-05-01 4953
24 오서 보즐전 [2] 견초 2013-05-01 5258
23 오서 제갈근전 [2] 견초 2013-05-01 6485
22 오서 고옹전 [10] 견초 2013-05-01 5740
21 오서 장소전 [4] 견초 2013-05-01 7040
20 오서 손환전 [6] 견초 2013-04-30 5146
19 오서 손소전 [5] 견초 2013-04-30 6172
18 오서 손광전 [2] 견초 2013-04-30 4506
17 오서 손익전 [4] 견초 2013-04-30 4617
16 오서 손보전 [1] 견초 2013-04-30 4562
15 오서 손분전(오서 6권, 손견의 형의 아들) [4] 견초 2013-04-30 5573
14 오서 손환전 [2] 견초 2013-04-30 4191
13 오서 손교전 [2] 견초 2013-04-30 4979
» 오서 손유전 [1] 견초 2013-04-30 4464
11 오서 손정전 [1] 견초 2013-04-30 5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