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수들이 컨셉잡고 노는 것이라고 본 삼갤 분들에게 기대를 좀 했는데 삼갤이나 이곳이나 장기간 보니 그다지 못미치는 것 같습니다. 사이트가 지나치게 흙탕물이 된 것은 삼갤과 역갤과 마찬가지로 신규회원의 유입을 끊게 될 것이라 보고 있고, 이미 그런 상황이 되었다고 봅니다.


또한 저격이 지나쳐 눈팅과 뉴비들이 글을 함부러 쓰지 못하게 되는 경향 역시 존재하는 것일테고요.


익게에서 나오는 생산적인 글들의 경우 그냥 기타 게시판에서 유동으로도 쓸 수 있습니다. 굳이 익게서 쓸 이유가 없죠.


익게는 친목에서 벗어나 글을 쓸 수 있다는 장점 하나는 있으므로 몇가지 기능을 추가해둔 다음 토론게로 개편하고. 여기서는 토론성 글만 쓸 수 있게 해두는 것이 옳다고 보고 있습니다. 토론성이 아닌 그냥 장난이나 기타 의미 불명의 글의 경우 삭제처리하고요.


기존 익게글들의 경우 "구 익게"라는 게시판에 옮겨 열람만 할 수 있게 해두고요.


다른 게시판들은 정 아이피 노출이 거슬리면 아이피 변조라도 하던가하여 다른 게시판들을 모두 살리는 방안이 나을 것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분류 :
민회
조회 수 :
6099
등록일 :
2014.04.05
17:55:30 (*.53.109.73)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comitia/122576/4ea/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122576

일반사람

2014.04.05
18:54:30
(*.196.197.50)
개인적으로 생각하기에 괜찮은 방안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처음에 익게를 사용할 때 저런식의 용도로 생각했었거든요.

아직 불확실하거나 논쟁이 되고 있는 떡밥을 익게에 어느정도 정리하여 풀어 놓으면
여러 논객들이 달라 붙어서 동의를 한다거나 비판이나 부족한 부분을 지적합니다. 그리고 어느정도 결과물과 합의점이 나온다면
이걸 정리하여서 최종적으로 삼국지 게시판에 올리는 식으로..

이런식으로 활용했었는데... 아이에 운영방침을 저런용도로 못 박아는 넣는 것도 괜찮지 않을까 싶습니다~

재원

2014.04.05
19:08:38
(*.53.109.73)
사이트가 정지되는 것이 뻘글이 올라오는 것보다 위험하다고 보았습니다만. 이에 대해 개의치 않아 익게 없이 가는 것이 더 낫다고 보는 운영진이 저 빼고 전부에, 현성님도 여유있을 때 한번씩 기술하시는 정도로 여유있으신데,

제가 저 자신에게 책임감을 너무 과도하게 지워 지나칠 정도로 익게글들을 참아가면서 운영했던 것 같네요.

재원

2014.04.05
19:24:34
(*.53.109.73)
그리고 정리할 것도 없이 그냥 추천으로 옮겨가는 것도 있습니다.

여하튼 이 문제는 이 정도로 매듭짓고, 두달간 테스트 성으로 운용해본 결과 접속한 모두에게 스트레스를 준 상황이 되었죠. 설령 게시글과 댓글의 감소가 급격하더라도 접속한 사람들이나 운영진이 스트레스는 안 받을 것이니 이게 낫겠습니다.

설령 구 파성처럼 되는 위험이 있더라도 모두가 이상한 사람들 때문에 받는 스트레스는 그만 견디죠. 이상한 사람들을 관리할 수 있는 건 어떤 방법으로도 무리이고 그냥 의사밖에 없을 것이라 보여집니다.

포도대장

2014.04.05
19:34:42
(*.115.126.95)
처음 사이트 목적처럼 자료모으는 방향으로 잘 생각했습니다

이제 뻘글들은 벤이나 삭제로 보이는대로 대응하면 되겠군요 ㅋㅋㅋ

재원

2014.04.05
19:40:46
(*.53.109.73)
시험 스케줄을 줄줄히 잡아놓고 사이트서 시간 보내는 것도 어렵기도 하죠. 관리하는 입장에서는 망아지처럼 뛰어다니는 사람들이 많으면 많을 수록 이에 어떻게 대처해야하는지 고민해야하므로 시간과 에너지의 소모가 극심한 것이라서요.

아리에스님도 몰랐는데 에너지 낭비가 심해 아무것도 못했다 이러니 뭐 저만 그런게 아닌가 보네요.

사나이

2014.04.06
09:44:10
(*.103.140.13)
채팅할 때도 말씀드렸고, 운영진분들 사이에서도 나올 얘기겠지만,
하다가 정 아니다싶으시겠거든 폐쇄하시길 권합니다.

애들처럼 소소한 트러블 한두번 생겼다고 더 큰 이득을 줄 수 있는 공간을 바로 폐지시킨 것도 아니고,
몇 개월 전부터 지금 이 글에서 보이듯 수 없는 재고와 의견 수렴의 과정을 거쳐 최선을 다해 개선해 보려하신 것 아는 사람은 다 알고 있죠.

다만 그런 고심들이 너무도 쉽게 무용지물이 되는 걸 봐온터라, 솔직히 의미없어 보이는 공간입니다.
익게의 유입률을 삼게나 자게쪽으로 옮기시는게 목표 중 하나겠지만 익게로만 몰리는게 사실이고,
그렇게 시선을 뺏기는만큼 다른 게시판은 활성화 되지 않는 걸 보면 없애나 잔존시키나 똑같은 듯 싶고.

여하간 너무 골머리 썩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재원

2014.04.11
06:39:01
(*.53.109.73)
네 위에 댓글들 쓴 다음 그간 생각하느라 답변이 늦어졌습니다.

사나이님의 의견은 둘째치고, 그간 없애라는 분들의 항의가 다른 경로로도 여러차례 있었습니다만, 이분들이 익게가 있었던 이전이나, 없어진 이후에도 눈팅을 지속하면서 여타 사이트서 활동을 지속하는 것을 보았죠. 그래서 이분들의 의견 보다는 방문하셔서 익게를 소비하는 유저들에게 비중을 두는 것이 낫다고 보는 것이 결론입니다.

또한 삼덕의 쇠퇴가 매우 심해 정사로 영양가 있는 글은 이곳들 아니라 모든 다른 사이트들 전체를 뒤져 한데 모아도 한페이지 굴러가지도 못할 정도입니다. 따라서 이런 글들 위주로 굴러가는 것은 현 상황에서는 어떠한 커뮤니티도 불가능하다 보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심심하면 삼덕, 역덕게의 아무 떡밥을 물어 자유로운 글을 쓸 수 있는 분위기의 제공을 추구토록 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정팅 공지 [1] 작은나무 2014-04-20 12996
공지 민회 공지 재원 2013-08-20 13281
66 민회 회비제에 대한 경험에서 [4] 승룡 2014-10-02 5010
65 정팅 오랜만에 정팅을 개최하려 합니다. 아리에스 2014-07-05 4268
64 민회 게시판 성격이 맞지 않는 글은 옮기는게 좋지 않을까요? [4] 민회 2014-06-10 5105
63 정팅 이번 주 토요일 정팅 있습니다. [1] 작은나무 2014-06-06 4350
62 민회 구글검색 또 막혔나봐요? beermania 2014-06-04 4635
61 민회 익명게시판에 댓글들 삭제 가능할까요? [2] 민회 2014-06-01 5566
60 민회 익명게시판에 욕쓴 댓글 삭제 부탁드립니다. [1] 민회 2014-05-28 4834
59 민회 익게에서 예전과 같은 저격분위기의 댓글이나 글들이 나올시 그냥 임시로 닫는게 어떤가요? [3] 건의자 2014-05-23 5438
58 정팅 이번주 토요일 10시 정팅 [3] 과인 2014-05-15 4787
57 정팅 4월 25일 (토) 10시의 채팅. 출사표 2014-05-01 4138
56 정팅 사적 채팅 교류 [2] 북출편 2014-04-26 4724
55 민회 글 및 댓글 수정가능 시간을 늘려주세요. [4] beermania 2014-04-22 5198
54 정팅 이번 주 정팅은 토요일 밤 10시입니다. [1] 작은나무 2014-04-18 4812
53 정팅 금일 정팅 12시에 하겠습니다 작은나무 2014-04-12 4434
52 정팅 이번 주 정팅은 쉬겠습니다 작은나무 2014-04-05 4348
» 민회 익게를 토론게의 형태로 교체하는게 낫다고 보고 있습니다 [7] 재원 2014-04-05 6099
50 민회 활동회원을 어떻게 정할까요? [4] 재원 2014-04-02 5156
49 정팅 오늘 진행 될 정팅 안건에 대해 [1] 작은나무 2014-03-29 4888
48 민회 익게의 방안관련 여론 수렴입니다 [1] 재원 2014-03-29 5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