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01766022.png


그러나 동한말 동탁의 난으로 낙양이 불타자, 무수한 서적이 약탈되거나 불타버렸다. 서기 190년에 또다시 낙양에서 장안으로 천도할 때는 비단에 쓰여진 수많은 서적들이 모두 장막이나 포대로 사용되었다. 그밖의 서적은 낙양에서 불타지 않았으면 서쪽으로 옮겨질 때 강물에 던져졌다. - 중국고대서사. 전존훈 지음 -


------------


동탁이 비단에 쓰여진 경전을 장막이나 포대로 사용했다는 기록의 출처는 확인하지 못했지만 전존훈이라는 분은 서지학[書誌學] 전공자이기 때문에 나름 근거를 갖고 이런 주장을 한 것 같습니다. 동탁의 낙양 방화 사건을 중국사적인 관점이 아니라 다른 관점에서 보고 있다는 점에서 흥미롭습니다.

조회 수 :
1276
등록일 :
2017.08.22
08:13:36 (*.184.33.165)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community_three/160713/90e/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16071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신 게시판 관리 기준 운영진 2014-01-28 31487
공지 (필독공지) 삼국지 이야기 방입니다. 아리에스 2013-07-24 34036
951 alternativas a bet365 oneqati 2018-03-21 287
» 지식의 전파를 방해한 동탁 file 이전만성 2017-08-22 1276
949 차가운 허도남자 조콩 (인증) 佈倚仙人 2016-12-18 1606
948 튀김장기 때문에 놀러왓더만 佈倚仙人 2016-12-11 1365
947 기주-촉주 佈倚仙人 2016-12-11 1460
946 자환 자건 佈倚仙人 2016-12-11 1782
945 중국에서 넘어 온 마미코니안 가문 [3] file 이전만성 2016-09-06 2855
944 조숭이 죽은 시점에 대한 단서를 찾은것 같습니다 file 이전만성 2016-08-27 1838
943 오나라의 숨겨진 승상(?) [3] file 이전만성 2016-08-24 3153
942 주나라의 장척(丈尺: 길이)을 계승한 촉나라와 오나라 file 이전만성 2016-08-23 1577
941 그림을 잘 그렸던 조모 file 이전만성 2016-08-12 1668
940 동이를 토벌하는 조조 [1] file 이전만성 2016-07-22 2515
939 마대(馬岱)에 대한 잡설 포증 2016-07-19 2906
938 제갈량의 4차북벌 -한진춘추만이 옳은가- [27] 유수 2016-05-12 3451
937 조조는 왜 서주대학살을 했을까? 유수 2016-04-27 3238
936 관우의 북벌은 양번획득을 위한것이 아니다. 유수 2016-04-19 2913
935 칠군수몰 왜 우금만이 수몰되었을까? 유수 2016-04-10 2589
934 진등의 광기 전투에 대하여 대체 누가 친것인가 유수 2016-04-08 2038
933 공손찬의 기묘한 세력 유수 2016-04-04 3801
932 관우의 북벌 의도 포증 2016-02-23 3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