太祖使盧洪、趙達撫軍,主刺擧,軍中語曰:「不畏曹公,但畏盧洪;曹公尙可,趙達殺我。」- 어환(魚豢), 《위략(魏略)》 [《태평어람》 권495에 인용]

태조(太祖 ; 조조)가 노홍盧洪과 조달趙達로 하여금 군을 이끌어 자거(刺擧 ; 잘못을 들추어내 처벌하는 것)를 주관하게 하니, 군중에서 이런 말이 퍼졌다.
「조공(曹公 ; 조조)은 두렵지 않으나 노홍이 두렵고, 조공께서 용서하셔도 조달이 날 죽이리라.」

================================================

노홍과 조달은 《삼국지》 권24 고유전에 잠깐 등장합니다.
위의 글은, 이들이 한창 눈썹을 휘날릴 때의 이야기겠지요?
정사 주석에는 없는 것 같아서 올려봅니다.
조회 수 :
2238
등록일 :
2013.11.03
20:04:29 (*.147.123.78)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private_friedchess/69628/3d6/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69628

코렐솔라

2013.11.04
10:55:37
(*.0.203.166)
아니 하기도 두려워하는 조공보다 더 무섭단 말입니까? ㄷㄷㄷㄷ 이것도 보충자료로 복사하겠습니다. 확실히 위략의 내용이 현대인 입장에서는 가장 흥미로운듯 하군요.

익주뒷통수

2014.02.07
03:05:52
(*.114.243.85)
실은 모두 조조가 조종한 걸 모르는 무지한 사병들 ㅉㅉ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노홍盧洪과 조달趙達 [2] 장기튀김 2013-11-03 2238
18 위나라의 키배 [2] 장기튀김 2013-11-03 2056
17 소진이 돈 버는 법 장기튀김 2013-11-03 1992
16 예형도 사람을 칭찬할 줄은 압니다 [10] 장기튀김 2013-10-28 2703
15 허소 눈치 보는 원소 [1] 장기튀김 2013-08-27 2515
14 《조전비음(曹全碑陰)》 [4] file 장기튀김 2013-08-25 2423
13 《태위유관비(太尉劉寬碑)》 건립 참여자 명단 [5] file 장기튀김 2013-08-24 2772
12 봉선국산비(封禪國山碑) 오의 숨겨진 승상 연(沇) file 코렐솔라 2013-08-19 2750
11 두예의 항렬 [2] file 장기튀김 2013-08-15 2254
10 《국삼로원량비》 속 원량과 원소의 조상 원량은 동일인물인가? [2] 무명 2013-08-09 2471
9 《상존호비(上尊號碑)》에 이름을 실은 위나라 신하 46명의 서열 [4] 무명 2013-08-09 2771
8 《한감릉상□박비(漢甘陵相□博碑)》에 관한 글 [1] 무명 2013-08-09 2614
7 태위유관비 무명 2013-08-09 2441
6 《태평어람》 권974 감자(甘蔗) [4] 장기튀김 2013-08-05 1956
5 우리네 특산품 왕밤! [6] 장기튀김 2013-08-05 1862
4 조조의 금주령 [4] 장기튀김 2013-08-05 2634
3 동탁 피살 당시 장안의 상황 [8] 장기튀김 2013-08-05 2001
2 형주의 음주문화 [4] 장기튀김 2013-08-05 2053
1 장기튀김님의 번역자료 모음 [2] 코렐솔라 2013-06-07 28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