十五世孫意如 爲秦大夫 封東萊侯
(崔良의) 15대손 최의여(崔意如)는 진(秦)에서 대부(大夫)가 되고 동래후(東萊侯)에 봉해졌다.
진 시대에 '동래'라는 지명이 있었는지 의문스럽습니다.

二子 業·仲牟
(최의여의) 두 아들은 최업(崔業)·최중모(崔仲牟)이다.

業字伯基 漢東萊侯 居淸河東武城
최업은 자가 백기(伯基)이며, 한(漢)의 동래후였는데, 청하군(淸河郡) 동무성현(東武城縣)에 살았다.
『한서』에 의하면, 청하국이 청하군이 된 것은 기원전 136년의 일입니다.

生太常 信侯昱 昱生襄國太守穆侯紹 紹生光祿勳嗣侯雅 雅生揚州刺史忠 忠生散騎常侍泰
(최업이) 태상(太常), 신후(信侯) 최욱(崔昱)을 낳고 최욱이 양국태수(襄國太守), 목후(穆侯) 최소(崔紹)를 낳고 최소가 광록훈(光祿勳), 사후(嗣侯) 최아(崔雅)를 낳고
최아가 양주자사(揚州刺史) 최충(崔忠)을 낳고 최충이 산기상시(散騎常侍) 최태(崔泰)를 낳았다.

泰字世榮 始居歈縣
최태는 자가 세영(世榮)이며, 처음으로 음현(歈縣)에 살았다.

二子 恪·
(최태의) 두 아들은 최각(崔恪)·최경(崔景)이다.

恪 丞相司直 生郡功曹殷
최각은 승상사직(丞相司直)이었으며, 군공조(郡功曹) 최은(崔殷)을 낳았다.

七子 雙··宀+禹····
(최은의) 일곱 아들은 최쌍(崔雙)·최감(崔邯)·최우(崔宀+禹)·최금(崔金)·최호(崔虎)·최번(崔蕃)·최고(崔固)이다.

雙爲東祖 邯西祖 宀+禹爲南祖 亦號中祖
최쌍은 동조(東祖)가 되고 최감은 서조(西祖)가 되고 최우는 남조(南祖)가 되었는데, (최우는) 중조(中祖)라고도 불렀다.
청하 최씨가 한 시대에 여러 파로 분가했음을 알 수 있는 부분입니다.

宀+禹四世孫林 字德儒 魏司空 安陽孝侯
최우의 4대손 최림(崔林)은 자가 덕유(德儒)이며, 위()의 사공(司空), 안양효후(安陽孝侯)였다.
『삼국지』 「권24 최림전」, 그리고 거기에 주석으로 인용된 『진제공찬』에 기록된 최림의 아들은, 최술(崔述)·최수(崔隨)입니다.

曾孫悅 前趙司徒左長史 關內侯
(최림의) 증손 최열(崔悅)은 전조(前趙)의 사도좌장사(司徒左長史), 관내후(關內侯)였다.
최열에 대한 기록은, 『진서』 「권44 노흠전」에 짤막하게나마 전합니다.(悅字道儒 魏司空林曾孫 劉琨妻子之侄也...)

三子 渾··
(최열의) 세 아들은 최혼(崔渾)·최잠(崔潛)·최심(崔湛)이다.
 -『신당서』 「권72 下」-

최림의 후손으로서 당조에 재상을 지낸 인물은 최열의 8대손인 최원종(崔元綜)입니다.
분류 :
위(魏)
조회 수 :
993
등록일 :
2017.01.14
18:23:40 (*.58.12.215)
엮인글 :
http://rexhistoria.net/three_supplement/159214/5e0/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rexhistoria.net/159214

코렐솔라

2017.02.01
11:31:41
(*.46.174.164)
당나라 설인귀도 그렇고 애들 조상이 이렇게 자세히 추적되는거 보면 신기하기도 하고 그냥 한국후기처럼 족보 위조 같은 거 같기도 하고 나름 신기할 때가 많습니다. 자료 감사합니다.

전언겸

2017.02.01
22:40:48
(*.216.229.114)
물론, 재상세계표 외의 부분과 교차검증을 행하면, 오류가 발견되기도 합니다.

장기튀김

2017.03.25
21:48:48
(*.207.105.154)
예전에 위키백과에서도 언급했었지만, 재상세계표는 신빙성이 상당히 낮다고 생각합니다. 지금 올리신 최씨의 경우도, 전한 당시 동래후 봉작 기록이 당대 사료에는 보이지 않을뿐더러, 구경의 반열에 올랐다는 최욱과 최아도 재상세계포에만 보이고 여남 원씨의 경우 이미 금석문을 통해 세계표가 엉터리인 게 보이고요. 제 생각엔, 당대에도 숭조사업으로 각 가문에서 여기저기 갖다 붙인 것이라고 생각합니다...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위(魏) 『신당서』의 최림(崔林) 집안 계보 [3] 전언겸 2017-01-14 993
138 위(魏) 『신당서』의 가후(賈詡) 집안 계보 [1] 전언겸 2017-01-07 824
137 위(魏) 하후현 관련 일화 [2] 우울해 2016-10-02 961
136 기타 [어림] 고옹이 아들의 죽음을 알고도 안색을 태연히 하다 우울해 2016-07-10 1133
135 기타 [어림] 사마의 : 제갈량은 가히 명사라 이를만 하다! 우울해 2016-06-14 1438
134 기타 [어림] 유예주가 손백부의 걸음걸이를 넋을 잃고 바라보다. 우울해 2016-06-14 1256
133 기타 [태평어람]고순의 자 [2] 포증 2016-01-24 2009
132 오(吳) [술이기]오나라의 금슬좋은 부부 [1] 우울해 2016-01-16 1897
131 오(吳) [건강실록]오 태조 대황제 손권 上 (5) [1] 희단 2014-12-07 3514
130 한(漢) [태평어람][전략]이감의 약탈 코렐솔라 2014-01-08 3124
129 오(吳) [건강실록]오 태조 대황제 손권 上 (4) [4] 희단 2014-11-27 3370
128 위(魏) [태평어람]하후연과 녹각 코렐솔라 2014-01-08 3826
127 진(晉) [고사전(高士傳)] 하통 venne 2014-10-06 2757
126 진(晉) [고사전(高士傳)] 손등 venne 2014-10-05 2682
125 한(漢) [고사전(高士傳)] 사마휘 venne 2014-10-04 2835
124 한(漢) [고사전(高士傳)] 원굉 venne 2014-10-03 2773
123 한(漢) [경세유표(經世遺表)] 둔전의 시초 venne 2014-06-24 2876
122 촉(蜀) [경국대전주해(經國大典註解)] 목우유마 개량판의 재량 venne 2014-05-28 2976
121 위(魏) [포박자]탄예 [1] 갈상 2014-05-11 1972
120 기타 [조선왕조실록] 중국의 관리들은 언제부터 칼을 찼는가? venne 2014-04-19 2824